스위스관광청, 스위스 프렌즈 이시영 스위스에서 세계기록세워

해발 4,164m 브라이트호른(Breithorn) 등반. 정상에 올라 세상에서 가장 긴 인간 띠

김미숙 | 기사입력 2022/06/21 [11:01]

스위스관광청, 스위스 프렌즈 이시영 스위스에서 세계기록세워

해발 4,164m 브라이트호른(Breithorn) 등반. 정상에 올라 세상에서 가장 긴 인간 띠

김미숙 | 입력 : 2022/06/21 [11:01]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지난 17일 금요일, 스위스 홍보대사(스위스 프렌즈) 배우 이시영을 포함한 80명의 여성 산악인이 스위스에서 모여 여성 산악 스포츠 역사에 한 획을 그었다. 이들은 스위스 남부 발레(Valais) 주에 있는 해발고도 4,164m 브라이트호른 정상에 올라 세상에서 가장 긴 인간 띠를 만들어 세계 기록을 세웠다. 세계 기록에 참여한 80명의 여성 산악인들은 한국을 포함, 유럽, 미국, 이란, 인도, 남아공, 카자흐스탄, 에콰도르 등의 전 세계 25개국에서 참여했다.

 

▲ Rope_Team_Before_Ascent_shot_by_Switzerland_Tourism-Caroline_Fink-1 _ 스위스정부관광청

 

이번 세계 기록 이벤트는 스위스정부관광청 주최‘100% 우먼’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되었으며,  전 세계 여성 산악인에게 스위스 자연을 새롭게 탐험해 볼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여성들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는 취지로 진행되었다. 여성들이 익숙한 환경에서 벗어나 새로운 성취를 위한 도전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자아실현을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기 위한 캠페인이다.

 

▲ ST_3x2_100-Women-World-Record-Breithorn-Peak-Drone_84561

 

지난해 3월 8일 세계여성의 날을 맞아 ‘100% 우먼’ 캠페인 진행을 발표한 만큼, 이번 행사는 특별히 여성을 위해 여성이 기획한 행사로, 전 세계 모든 여성들의 능력과 잠재력을 일깨우고 더 큰 의미에서 모든 여성의 인권과 권리를 존중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 wpc-wr_breithorn-0659

 

배우 이시영은 여성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는 이번 ‘100% 우먼’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 전 세계 다양한 여성 산악인과 함께 세계 기록을 달성하게 되어 기쁘며, 안전하게 성공적으로 등반을 마쳤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 이시영_브라이트호른

 

이 행사에 스위스 대표 중 한 명으로 참가한 역사학자 마리-프랑스 헨드릭스(Marie-France Hendrikx)는 등반 성공 후 여성들만 참가한 이번 모험은 긍정적인 에너지와 열정으로 가득 찬 체험이었다. 산악 스포츠의 역사는 이번 행사로 여성이 쓴 챕터 하나가 추가되며 더욱 풍성해졌다. 이번 행사가 더 많은 여성들에게 영감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그 감회를 전했다. 참고로, 이번 행사는 기존에 알라린호른 등반으로 예정되어 있었으나, 기상 악화로 인해 브라이트호른(Breithorn)으로 변경되었다. 스위스정부관광청_자료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전라남도, 휴양림치유의숲명품숲길과 산림휴양시설 인기다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