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내장산IC 입구 회전교차로 ‘명품 단풍나무로 새단장’

내장산단풍생태공원 등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가기 위한 첫 관문

김미숙 | 기사입력 2023/05/31 [05:09]

정읍시, 내장산IC 입구 회전교차로 ‘명품 단풍나무로 새단장’

내장산단풍생태공원 등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가기 위한 첫 관문

김미숙 | 입력 : 2023/05/31 [05:09]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정읍시 내장산IC 입구 회전교차로에 정읍을 상징하는‘명품 단풍나무’가 식재돼 정읍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화사한 기운을 전하고 있다. 정읍시에 따르면 내장산IC는 전국 최고의 단풍 명소로 꼽히는 내장산국립공원을 비롯해 문화광장, 용산호, 내장산단풍생태공원 등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가기 위한 첫 관문이다. 기존 내장산IC 입구 회전교차로에도 나무가 식재돼 있었으나 최근 고사해 교통섬 전체가 아스팔트로 포장돼 삭막한 느낌을 줬었다. 

 

▲ 내장산IC입구회전교차로에 명품단풍나무새단장 _ 정읍시

 

시는 시목인 단풍나무를 이 자리에 식재하고 주변에 전통담장과 항아리를 적절히 배치해 현존하는 유일한 백제가요 ‘정읍사’의 문화적 가치를 계승하는 전통적인 느낌을 연출했다. 이와 함께 교통섬에는 관목과 초화류로 정원형 화단을 조성해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공간으로 변화시켰다. 또 야간에는 은은한 경관조명을 설치해 보행자의 안전과 운전자의 시야 확보에도 힘썼다.

 

시 관계자는 내장산IC는 문화‧관광도시로 발돋움하는 정읍시의 첫 관문인 만큼 특별한 공간으로 가꿔 나가고 있다며 이번 회전교차로 정비로 정읍시를 찾는 많은 관광객들에게 정읍이 단풍의 고장임을 다시 한번 되새겨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전북 정읍시 입암면 가리대2길 48-3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경기관광공사 추천, 풍성한 한가위 가볼만한 여행지 ②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