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야간 관광객을 위한 2023 교촌 버스킹 운영

매주 토요일 교촌마을 홍보관 앞마당에서 16팀 버스커들 공연 선보여

이형찬 | 기사입력 2023/07/08 [12:44]

경주시, 야간 관광객을 위한 2023 교촌 버스킹 운영

매주 토요일 교촌마을 홍보관 앞마당에서 16팀 버스커들 공연 선보여

이형찬 | 입력 : 2023/07/08 [12:44]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경주시가 7‧8월 매주 토요일 경주교촌한옥마을 홍보관 앞마당에서 야간 관광객들을 위한 특별한 ‘2023 교촌버스킹’을 선보인다. 공연은 이달 8일부터 8월 26일까지 펼쳐지며, 공연은 오후 7시 30분부터 시작한다. 이번 공연은 지난 5월부터 한 달여간의 전국 공모를 통해 선정된 16팀의 버스커들이 출연해 매주 색다른 무대를 펼친다.

 

▲ 야간 관광객을 위한‘2023교촌 버스킹’펼쳐 _ 경주시

 

더욱이 출연진은 만 39세 이하의 청년 예술가들로 젊은 감성과 트렌디한 공연으로 교촌한옥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들은 포크, 재즈, R&B, 블루스, 보사노바, 랩 등의 다양한 장르와 개인, 그룹 등 다양한 형태로 경주의 밤을 낭만으로 수놓을 예정이다. 여기에 월정교의 야경과 교촌한옥마을의 운치가 더해져 관람객들의 지친 마음을 힐링 시키고 감동 또한 선사할 계획이다. 김재훈 관광컨벤션과장은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2023 교촌버스킹을 통해 관광객과 시민들이 교촌한옥마을의 낭만적인 여름 분위기를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며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북 경주시 교촌길 39-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주시, 야간관광, 버스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